애틀란타 조선일보

   



Content on this page requires a newer version of Adobe Flash Player.

Get Adobe Flash player

비지니스

[경제포커스] KFC 할아버지 '퇴역' 이유는

by 조선편집국 posted Jul 22, 201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웰빙바람에 패스트푸드 마스크트 대거 퇴출

'KFC 할아버지' 등 유명 패스트푸드의 전통적 상징 같은 마스코트들이 곧 퇴역할까?
KFC 본사가 최근 새 고급 식당 'KFC 일레븐'에서 대표 캐릭터인 '샌더스 대령'을 쓰지 않기로 하면서 맥도날드의 광대 '로널드' 등 경쟁사의 유명 마스코트도 비슷한 퇴출의 길을 걸을 수 있다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흰색 양복의 KFC 할아버지로 많이 알려진 샌더스 대령은 KFC 창립자인 할런드 샌더스를 본뜬 캐릭터다. 회사의 과거와 워낙 밀접한 아이콘이라 2006년에는 재디자인까지 했다.
22일 미국 CNBC방송 분석에 따르면 KFC가 이렇게 비중이 큰 마스코트를 포기한 원인은 두 가지로 추정된다.
우선 '웰빙' 식단을 내세운 신종 패스트푸드 체인이 나타나면서 쇄신 압력이 커졌다. 신선한 샐러드와 수제 빵으로 유명한 '파네라 브레드'(Panera Bread) 등 경쟁자에 맞서려면 '싸구려 음식'이 연상되는 옛 모습은 빨리 벗는 게 낫다는 생각이 강해졌다는 것이다.
샌더스 대령을 퇴출한 KFC 일레븐 체인도 건강 키워드를 KFC의 기존 틀에 접목한 사례다. 다음 달 켄터키주 KFC 본사 주변에 문을 여는 KFC 일레븐 1호점은 샌드위치와 샐러드가 주종목이고 KFC 치킨은 뼈를 발라낸 일부 메뉴만 판다.
'불량식품을 아이들과 사회에 퍼뜨린다'는 비난도 마스코트 퇴역 검토에 영향을 미쳤을 것이라고 CNBC는 보도했다.
맥도날드의 상징 로널드는 시민단체가 수년간 퇴출 캠페인까지 벌이고 있다. 아이들에게 친숙한 로널드가 동심을 착취하는 광고에 쓰이면서 아이들이 기름진 햄버거에 중독되는 문제가 일어난다는 것이다.
맥도날드 돈 톰슨 최고경영자(CEO)는 지난 5월 주주총회에서 '로널드는 그저 광대일 뿐'이라면서 퇴출 요구를 일축했지만, 로널드에 대한 시민사회계의 반발은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브랜드 전문가인 조지프 살라는 CNBC방송과의 인터뷰에서 "패스트푸드 업체가 캐릭터를 만화에 등장시켜 아이들의 인기를 얻으면 도덕적이지 않다는 인상을 줄 수 있다"고 설명했다.
패스트푸드의 오랜 동반자인 코카콜라도 '웰빙' 열풍에 자유롭지 않다. 코카콜라는 최근 아르헨티나에서 회사의 상징인 붉은색 상표를 포기하고 자연과 친환경 이미지를 강조한 녹색 로고를 선보였다.
녹색 상표를 붙인 새 상품 '코카콜라 라이프(Life)'는 설탕 함량이 기존 콜라의 절반 수준이다.
패스트푸드 마스코트가 퇴출당하는 이유는 물론 이 밖에도 많다. 버거킹은 2004년 웃는 얼굴의 '왕'(King) 캐릭터를 선보였지만 '브랜드와의 연관성이 낮고 무시무시한 느낌까지 준다'는 핀잔이 나오자 7년 만에 이 마스코트를 공식 폐지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최근 수정일 조회 수
2030 "운전하기 재밌는 렉서스가 왔다" file 김언정기자 2013.07.17 6292
2029 식당업계 이익 대변합니다 file 조숙희기자 2013.07.18 6090
2028 [경제포커스] 전세계 스마트워치 시장 내년 폭발 성장 조선편집국 2013.07.18 5882
2027 “도넛공장에서 일해볼까” file 박언진기자 2013.07.19 8739
2026 "품질 좋은 신발 싸게 사세요" 박언진기자 2013.07.19 6097
2025 하얏트 미드타운 호텔 오픈 file 박언진기자 2013.07.19 6155
2024 하반기 고용시장 어디로 가나? 박언진기자 2013.07.19 5920
2023 [경제포커스] 스마트 가로등 아시나요? 조선편집국 2013.07.19 6419
2022 구글-MS 2분기 실적 부진 조선편집국 2013.07.19 5795
2021 “3코스 만찬이 21.21불?” file 박언진기자 2013.07.19 6350
2020 우드스탁에 대형 아울렛 오픈 file 박언진기자 2013.07.19 16267
2019 델 비상장사 전환 삐걱 조선편집국 2013.07.19 5865
2018 올가을 채용기업 크게 늘었다 조숙희기자 2013.07.22 5642
2017 차기 아이폰-아이패드 삼성에서 배운다 조선편집국 2013.07.22 5564
» [경제포커스] KFC 할아버지 '퇴역' 이유는 조선편집국 2013.07.22 5476
2015 산유국 혼란이 고유가 주범 file 조숙희기자 2013.07.22 5466
2014 조지아는 이제 블루베리주 file 박언진기자 2013.07.22 11092
2013 조지아주 임시 근로자 증가 박언진기자 2013.07.23 5482
2012 노아은행 "건전한 자산증식 총력" file 조숙희기자 2013.07.23 6314
2011 스와니 푸드트럭 컴백 file 김언정기자 2013.07.23 6602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5 Next ›
/ 10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