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한인여성 성매매혐의 체포

by 김중열기자 posted Nov 11, 201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 - Up Down Comment Print
오거스타 인근 스파서 3명 적발

오거스타 인근 콜럼비아 카운티 셰리프국이 매춘 알선 등의 혐의로 한인여성 3명을 체포했다고 WALB 뉴스가 지난 9일 보도했다.
셰리프국은 그로브타운 소재 사우스 벨에어 로드에 위치한 킹 스파를 급습해 매춘과 매춘 알선 그리고 인신매매 등의 혐의로 한인여성들을 3명을 체포했다.
셰리프국은 체포된 한인여성 K씨(62)와 C씨(49)는 윤락여성들을 스파 업소에 고용한 후 매춘과 인신매매를 한 혐의가 적용됐으며, S씨(36)는 매춘 혐의로 체포됐다고 밝혔다. 셰리프국에 따르면 K씨와 C씨는 1만달러의 보석금이 책정됐으며, S씨는 경범죄로 분류돼 1500달러가 책정됐다. 
한편, 지난 8월에서 메이컨에서 4명의 업주가 매춘 등의 혐의로 체포된 바 있다.

김중열기자  jykim@atlantachosun.com

Articles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