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틀란타 조선일보

   



Content on this page requires a newer version of Adobe Flash Player.

Get Adobe Flash player

스포츠

리디아 고, 최연소 메이저 우승

by 김중열기자 posted Sep 14, 201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다음 목표는 올림픽 금메달


뉴질랜드 한인교포 리디아 고(18)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사상 최연소 메이저대회 우승을 달성했다.
리디아 고는 지난 13일 열린 프랑스 에비앙 르뱅의 에비앙 리조트 골프클럽(파71, 6453야드)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에비앙 챔피언십(총상금 325만 달러)에서 합계 16언더파 268타로 우승을 차지했다.
이날 리디아 고는 "최연소 우승보다는 메이저 대회 첫 우승 자체가 기쁘다"고 말하고 "오늘은 생애 최고의 경기였다"며 기뻐했다.
에비앙 챔피언십은 올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로, 리디아 고에겐 LPGA 최연소 메이저대회 우승을 달성하기 위한 마지막 기회였다. 이날 우승으로 1997년 4월생인 리디아 고는 18세 4개월 20일에 메이저 대회 우승을 달성해 최연소 우승이라는 신기록을 세웠다. 종전 기록은 2007년 크라프트 나비스코 챔피언십 모건 프레슬(미국)의 18세 10개월 9일였다. 
이미 2012년 1월 호주여자프로골프(ALPG) 투어 뉴사우스 웨일스오픈에서 우승하며 14세 9개월로 남녀를 통틀어 프로 대회 최연소 우승 기록을 세운 리디아 고는 같은 해 8월에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캐나다오픈을 제패, LPGA 투어 최연소 우승 기록(15세 4개월)도 바꿨다. 

작년 11월 LPGA 투어 신인상을 받아 역시 최연소 기록을 세웠으며 올해 2월 세계 랭킹 1위에 오르며 최연소 관련 기록을 또다시 늘린 리디아 고는 이번 메이저 대회 최연소 우승으로 ‘천재 골프 소녀’의 명성을 재확인시켰다.
리디아 고의 다음 목표는 올림픽 금메달이다. 뉴질랜드 대표로 출전이 확실시 되는 그녀는 "첫 올림픽 정식종목에 된 골프 우승이 목표"라고 덧붙였다.


김중열기자 jykim@atlantachosun.com



15_09_lydia-ko.jpg

LPGA 투어 에비앙 챔피언십에서 우승한 리디아 고가 트로피를 들어올리며 기뻐하고 있다.<사진=LPGA.com>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최근 수정일 조회 수
207 "한인 볼링인을 환영합니다" file 김중열기자 2016.01.13 4288
206 릭트 전 UGA 풋볼감독, 고향으로 file 박언진기자 2016.01.05 3926
205 '골프로 화합하고 봉사합니다" file 김언정기자 2015.12.21 4078
204 ‘스마트’한 결정이기를 바랍니다 file 박언진기자 2015.12.02 3920
203 김현수, 애틀랜타 영입 가시화? file 김중열기자 2015.12.01 4223
202 조지아 최고연봉 공직자 바뀐다 file 박언진기자 2015.11.30 3903
201 몽고메리 테니스인들 한자리 file 김언정기자 2015.11.27 4824
200 "황재균, 브레이브스와 맞는 선수" file 김중열기자 2015.11.27 4224
199 "회원자녀에게 장학금 전달합니다" file 김언정기자 2015.11.24 4086
198 조지아대한체육회 "회장 찾습니다" file 김언정기자 2015.11.20 4471
197 태권도 꿈나무 한자리 모였다 file 김언정기자 2015.11.16 4737
196 유망주 투수의 안타까운 부고 file 박언진기자 2015.11.11 3947
195 유소년 축구대회 일정 변경 file 김언정기자 2015.11.10 3979
194 “가을 유소년축구대회가 열립니다” file 김중열기자 2015.09.21 4972
193 동남부 최대 골프잔치 열렸다 file 김중열기자 2015.09.21 5272
192 이화여대 총장배 골프대회 열렸다 file 김언정기자 2015.09.16 5038
» 리디아 고, 최연소 메이저 우승 file 김중열기자 2015.09.14 4150
190 배구협회, 다민족 리그전으로 활성화 file 김중열기자 2015.09.04 5139
189 브레이브스, 한국 선수 영입 검토 file 김중열기자 2015.09.03 4664
188 “탁구로 피로와 스트레스 날린다” file 김중열기자 2015.09.02 5070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5 Next ›
/ 1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