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틀란타 조선일보

   



Content on this page requires a newer version of Adobe Flash Player.

Get Adobe Flash player

사회

"미지급된 전투수당, 해결하라"

by 김중열기자 posted Dec 19, 201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월남유공자회 정기모임 개최...한국총연 김성웅회장 강연

동남부 월남참전 국가유공자회(회장 김기래, 이하 월남유공자회)가 22차 정기모임을 지난 18일 둘루스 한식당에서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국민의례, 순국선열에 대한 묵념, 회장인사말, 내빈소개, 강연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이번 22차 정기모임은 세계월남전우 한국총연합회 김성웅 회장과 미주 월남참전유공전우 총연합회 한창욱 회장 등이 자리에 함께했다.
특히 김성웅 회장은 총연합회 차원의 중요사업에 대해 강연했다.
김회장은 "미주지역 월남유공자회가 활화산처럼 열성척으로 활동하는 것을 보고 놀랐다"고 인사말을 전하고 '월남전 전투수당 90% 배상청구'와 '국제수준에 준하는 참전 수당 승급예우' 등에 대해 강연했다.
김회장은 호주측 자료를 기준으로 한국군 전우들의 자료를 환산했다며 자세한 내역을 공개했다. 
그는 "월남참전 한국전우들은 월 20만원을 받는데, 비전투부대인 호주의 경우는 250만원을 받는다. 전투부대임을 고려하면, 한인전우들과는 26배의 차이가 있으며, 이는 심각한 불평등이다"라고 주장하고 "국가의 자립경제를 만들기 위해 월남참전이 이뤄졌는데, 한국정부가 국가발전의 주인공들에게 기준이하의 대우를 하고 있다"고 했다. 
김회장은 호주를 기준으로 국제수준에 준한 참전명예수당을 환산해 냈다. 이어 김회장은 국고로 환수된 월남 전투수당 90%과 국제수준에 준한 참전명예수당을 정부는 배상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에 따르면, 한국 국회도 미지급된 전투수당을 지급하라는 내용의 법안을 발의한 바 있다.
지난 6월과 9월에 각각 '월남전 참전군인의 전투근무급여금 지급에 대한 특별법안'(이언주 의원 대표발의)과 '월남전 참전군인의 전투근무 수당 미지급금 지급에 관한 특별법안(정동영 의원 대표발의)가 이어졌다. 특별 법안은 미국에서 지불했으나 참전 군인들에게 돌아가지 못한 ‘미지급 전투수당’과 한국 군인 보수법에 규정됐으나 미지급 된 전투근무수당에 대한 진상을 규명하자는 것을 골자로 하고 있다. 
이에 대해 김기래 회장은 "참전전우들의 답답함을 풀어주기 위해 강연해준 김성웅 회장에게 감사하다"고 전하고 "실제 집행까지는 쉽지는 않겠지만 모두가 힘을 모아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김성웅 회장은 미주 총연의 초청으로 미국을 방문해 워싱턴, 애틀랜타에서 강연했으며 이후 노스캐롤라이나 등에서 강연을 이어간다. 
미주총연 한창욱 회장은 “지난 특별발의안으로 미궁에 파묻혀 있던 미지급 전투수당 지급 문제가 공론화 됐다”면서 “이에 좀더 구체적으로 이 사실을 입증해 전우들에게 알리고자 김성웅 회장을 초청했다”고 덧붙였다. (문의=404-452-5257)



김중열기자  jykim@atlantachosun.com

사진_DSC01809.jpg
김성웅 회장이 강연하고 있다.

수정됨_IMG_0540.jpg
월남유공자회 회원들이 22차 정기모임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최근 수정일 조회 수
15743 뉴난에 한인마트 개점 file 김중열기자 2016.12.20 3183
15742 “그들은 우리의 손길이 필요합니다" file 김중열기자 2016.12.20 1786
15741 스쿨버스 안전불감증 '여전' file 박언진기자 2016.12.20 1674
15740 하버드는 ‘싱글 초이스’ 얼리 액션 file 박언진기자 2016.12.20 2034
15739 “배달하기 귀찮아서…” file 박언진기자 2016.12.20 2147
15738 “약속대로 트럼프 찍었습니다” 박언진기자 2016.12.20 1564
15737 휴가계획, 페이스북에 올리지 마세요 file 박언진기자 2016.12.20 1775
15736 “숨겨진 영웅들은 한인사회의 자랑” file 김중열기자 2016.12.20 1734
15735 연방교육부, ACICS<독립대학 학점인증협회> 지위박탈 김중열기자 2016.12.20 1599
15734 뉴스라인 조선편집국 2016.12.20 4049
15733 [사고] '페이스북' 선물 이벤트 file 김언정기자 2016.12.20 2942
15732 [특별기획] 2017년 비즈니스 대전망 3. 세탁-외식-서비스업 file 김언정기자 2016.12.20 2324
15731 조지아 항구, 올해도 '빅히트' file 박언진기자 2016.12.20 1775
15730 연말 개솔린값 지난 2년간 최고치 박언진기자 2016.12.20 1532
15729 포스코 미주본사 '존스크릭 시대' 개막 file 김언정기자 2016.12.20 2446
15728 삼성, LG배터리 쓴다 김중열기자 2016.12.19 1638
15727 북동부 한파로 피해 잇따라 file 박언진기자 2016.12.19 1511
15726 뉴스라인 조선편집국 2016.12.19 3857
15725 "겨울철 위생검사도 만만치 않네" 박언진기자 2016.12.19 1584
» "미지급된 전투수당, 해결하라" file 김중열기자 2016.12.20 1814
15723 [특별기획] 2017년 비즈니스 대전망 2. 상업 부동산 file 박언진기자 2016.12.19 1862
15722 “새 출발을 축하합니다” 박언진기자 2016.12.19 2529
15721 주택경기, 전반적인 호조 이어갈 듯 file 김중열기자 2016.12.19 1686
15720 "창립 40주년 자축합니다" file 김언정기자 2016.12.18 1464
15719 “건강한 모습으로 고향 찾읍시다" file 김중열기자 2016.12.19 1555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630 Next ›
/ 63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