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I-75 고속도로, 급행차로 신설

by 김중열기자 posted Dec 16, 201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 - Up Down Comment Print

내달 28일부터 운영...요금은 기존 방식대로


출퇴근 조지아주민들이 내년부터 I-75 고속도로 메트로 남부구간 급행차로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주 도로 및 유로차로 관리국(SRTA)이 I-75번 고속도로 선상에서 새로 운영되는 남쪽방향의 급행차로 통행료를 지난 15일 확정했다.
관리국에 따르면, 내달 28일부터 시행될 유료차로의 통행료는 마일당 10센트에서 90센트까지이며, 최소 통행료는 50센트다. 이 구간의 요금책정은 현재 I-85 고속도로 유료차로에서와 같은 교통량 대비 방식이 그대로 적용된다.
헨리카운티와 클레이턴 카운티를 지나는 새 급행차로는 총 12마일구간이며 맥더너 로드에서 시작돼 스톡브릿지 하이웨이까지 이어진다.
유로 차로는 일반차로와 구분돼 있으며, 오전 시간대에는 도심 방향 차량이 사용할 수 있고, 오후 시간대에는 외곽 방향 차량이 이용하게 된다.
한편, 이 구간 급행차로를 이용하고자 하는 주민은 피치패스(Peachpass)를 사용해야 한다.



김중열기자 jykim@atlantachosun.com



i75.jpg
내달 하순부터 I-75 유료차로가 운영된다. 사진은 관련 홍보 화면 캡처.<사진=SRTA>



Articles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