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틀란타 조선일보

   



Content on this page requires a newer version of Adobe Flash Player.

Get Adobe Flash player

내셔널

홈리스 한인학생 이민 3년만에 하버드대 합격

by 조선일보 posted Jun 10, 201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홈리스 한인 학생 미국 이주 3년만에 하버드대 합격>3년 전 혼자서 미국에 온 한국 학생이 집 없이 친구 집에 얹혀살다가 하버드대학에 합격해 미국 언론의 주목을 받았다.

화제의 주인공은 뉴욕 롱아일랜드 서폭카운티 사우스헌팅턴의 월트위트먼 고등학교에 다니는 찬 강(Chan Kang·20) 군으로 미국 NBC 방송은 지난 6일 강 군의 감동적인 사연을 소개했다.

NBC에 따르면 강 군이 미국에 온 것은 17살이었던 3년 전이었다. 도착 당시 영어를 거의 할 줄 몰랐던 강 군에게 지난 3년은 힘든 시기였다.

남편과 이혼하고 한국에서 강 군을 키우던 어머니는 아들을 미국에 있던 아버지에게 혼자 보냈지만 아버지는 강 군을 남겨두고 떠나 버렸다.

강 군은 "아버지가 떠나도 놀라지 않았다"고 NBC에 말했다.

그는 아버지가 떠난 이후 친척 집에서 살게 됐지만 이마저 어려워져 여기저기 거처를 옮기면서 혼자 힘으로 공부해야 했다.

강 군은 "두려웠지만 내가 해야 할 일을 하면 무서울 게 없다는 생각으로 열심히 노력했다"고 NBC에 밝혔다.

그의 노력에 감동을 한 주민들과 학교는 강 군을 돕기 시작했다. 그에게 안경을 사주고 그의 유일한 등·하교 교통수단이었던 자전거가 고장나자 고쳐주기도 했다. 강 군 친구의 한 부모는 마땅한 거처가 없던 그에게 함께 살아도 좋다고 허락해 현재 같이 지내고 있다.

강 군은 수줍어하고 내성적인 성격이지만 많은 친구를 사귀었다고 NBC는 소개했다.

음악은 강 군이 어렵게 지난 3년 동안 탈출구 역할을 했다.

강 군은 학업 성적과 리더십을 인정받아 학교의 '내셔널 아너 소사이어티'(National Honor Society) 회원으로 뽑혔고 피아노 등 음악에도 재능이 있어 학교 밴드에서 활동했다고 지역 언론들은 밝혔다.

NBC는 "강 군과 주변의 노력이 하버드대학 전액 장학생이라는 결실을 맺었다"고 전했다.

월트위트먼 고등학교의 한 교사는 "강 군이 하버드를 포함해 몇몇 아이비리그 대학에 지원했는데 하버드에 합격했다"고 자랑스러워했다.

NBC는 "강 군이 대학에서 음악과 수학을 전공하고 싶어 한다"고 덧붙였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최근 수정일 조회 수
16 [경제포커스] 아마존, 미술품 판매 사업 모색 조선편집국 2013.07.02 6439
15 법원 "요가는 종교아니다" 조선편집국 2013.07.02 6220
14 휴대폰 배터리 100% 충전하면 수명 준다 file 조선편집국 2013.07.02 10797
13 펄펄 끓는 서부 file 조선일보 2013.07.02 6774
12 서남부는 '찜통' 조선편집국 2013.07.01 6626
11 여야, 이민개혁안 '총론 동의-각론 이견' 조선편집국 2013.07.01 6440
10 82세 머독, 미디어업계 장악 나선다 조선편집국 2013.07.01 6802
9 한국 제작 힐링 다큐 워싱턴서 상영 file 조선편집국 2013.07.01 7375
8 미국 이동통신사 보조금 비율 1위 삼성 file 조선편집국 2013.07.01 7331
7 뉴욕시 벤처 창업중심지로 급부상 조선편집국 2013.07.01 6224
6 미국 제조업 경기, 확장세 조선편집국 2013.07.01 6555
5 "아무도 국민 통화 도청않는다" 조선일보 2013.06.10 9322
4 뉴욕 타임스스퀘어에서 태권도 축제 조선일보 2013.06.10 8951
» 홈리스 한인학생 이민 3년만에 하버드대 합격 조선일보 2013.06.10 11865
2 [경제포커스] 5월 실업률 7.6%로 소폭 상승 조선일보 2013.06.10 8507
1 크라이슬러, 차량 63만대 리콜 조선일보 2013.06.10 9525
Board Pagination ‹ Prev 1 ... 36 37 38 39 40 41 Next ›
/ 41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