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틀란타 조선일보

   



Content on this page requires a newer version of Adobe Flash Player.

Get Adobe Flash player

내셔널

이민 행정, 최악은 피했다

by 조선편집국 posted Dec 12, 201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국토안보장관에 켈리 공식 지명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당선인은 12일 차기 국토안보부 장관에 해병대 장성 출신으로 남부사령관을 지낸 존 F. 켈리(66)를 공식으로 지명했다.
트럼프 당선인은 이날 정권 인수위를 통해 발표한 성명에서 "수십 년간의 군 복무 경력과 본토 내 테러 위협에 맞서 싸우는 깊은 헌신 등으로 볼 때 켈리 장군은 국토안보부를 이끌 최상의 선택"이라며 낙점 배경을 밝혔다.
이로써 그동안 유력한 국토안보부 장관 후보로 거론되던 크리스 코박(50) 캔자스주 총무장관 카드는 무산됐다. 코박은 초강경 반이민 정책을 주장하고 있어 이민 커뮤니티에서는 '공적'으로 불려왔다.
트럼프 당선인은 "켈리 장군은 불법 이민자 차단, 국경 치안 확보, 교통안전국(TSA) 조직 효율화, 정보기관과 법 집행기관의 공조 강화 등 시급한 임무를 주도할 수 있는 적임자"라고 평가했다.
이어 "미국인들은 이제 우리의 안전을 책임지는 동시에 국토안보부 산하 TSA, 이민세관단속국(ICE), 국경순찰대 직원들과 직접 손잡고 함께 일해 나갈 그런 지도자를 맞게 됐다"고 덧붙였다.
켈리 지명자는 제1해병원정군 사령관으로 이라크 전쟁에 참전해 2003년 바그다드와 티크리트 공격, 2004년 4월 팔루자 공격을 각각 지휘했으며 남부사령관을 끝으로 45년간의 군 생활을 마무리했다.
그는 이라크와 아프가니스탄 전장에서 아들이나 딸을 잃은 최고위 장성 출신 인사이기도 하다. 그의 아들 로버트 켈리 해병 중위는 29세이던 2010년 아프간 남부 헬만드 주(州)에서 소대원들을 이끌고 전투 순찰을 하던 중 폭탄 공격을 받고 숨졌다.
켈리 지명자는 버락 오바마 행정부의 안보정책에 대해 비판적 입장을 견지해 왔으며, 특히 멕시코 국경지대의 안보 취약성에 대해 끊임없이 경고 목소리를 내 왔다.
켈리 지명자는 트럼프 내각에 공식적으로 합류한 3번째 고위 장성 출신 인사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최근 수정일 조회 수
» 이민 행정, 최악은 피했다 조선편집국 2016.12.12 884
815 미국 "한미동맹-사드배치 입장 불변" 조선편집국 2016.12.09 959
814 '지카 공포' 끝나지 않았다 file 조선편집국 2016.12.07 892
813 카터 전 대통령 "트럼프 외교정책 경계" file 조선편집국 2016.11.29 974
812 코트라 "미국 인프라 개발 주목하라" file 조선편집국 2016.11.29 1127
811 3분기 경제성장률 2년만에 최고 조선편집국 2016.11.29 637
810 OECD "내년이후 세계경제 개선" 조선편집국 2016.11.28 689
809 오하이오주립대서 총격 조선편집국 2016.11.28 626
808 평창올림픽 미리 보세요 조선편집국 2016.11.25 630
807 스쿨버스 전복, 어린이 5명 사망 file 박언진기자 2016.11.22 687
806 대도시들 "불체자 보호하겠다 조선편집국 2016.11.15 682
805 트럼프 정권인수위 개편 조선편집국 2016.11.11 631
804 한인 불체자 16만명 추산 조선편집국 2016.11.04 785
803 대선 일주일 남았다 조선편집국 2016.11.01 675
802 앞으로 민주당 후보만 대통령된다? file 김중열기자 2016.10.28 745
801 오바마케어 보험료 내년 25% 급등 조선편집국 2016.10.25 726
800 넘쳐나는 불체자에 수용시설 '급구' 조선편집국 2016.10.21 686
799 '힐러리 끝내기 vs 트럼프 대역전' 조선편집국 2016.10.19 634
798 삼성, 미국서 집단소송 당했다 조선편집국 2016.10.19 629
797 마지막 대선토론 19일 개최 조선편집국 2016.10.18 687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1 Next ›
/ 41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