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틀란타 조선일보

   



Content on this page requires a newer version of Adobe Flash Player.

Get Adobe Flash player

내셔널

미국 "한미동맹-사드배치 입장 불변"

by 조선편집국 posted Dec 09, 201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대사관 통해 상황 실시간 파악…트럼프측도 같은 입장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탄핵 소추안이 9일 국회에서 압도적으로 가결되자, 미국 정부는 일단 변함없는 한미동맹을 강조하면서도 양국관계와 더불어 북한 핵문제, 한미일 3각 협력 등 주요 현안에 미칠 영향을 분석하는 등 사태 추이를 예의주시하고 있다.
미국 정부는 아직 공식적인 반응을 보이지 않고 있지만, 탄핵안 통과에 앞서 이미 한미동맹 불변,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사드) 한반도 배치 차질없이 추진 등의 기본 입장을 여러 차례 밝혀왔다.
한미동맹은 미국의 민주당 정권과 공화당 정권을 거치며 지속돼 왔고 한국의 서로 다른 정권에서도 마찬가지였듯이 앞으로도 계속될 것이라는 게 미국 정부 메시지의 핵심이다.
엘리자베스 트뤼도 국무부 대변인도 탄핵안 표결 당일인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관련 질문에 "이전에도 말했듯이 한미동맹은 굳건하다"면서 "(탄핵안 가결 여부와 관계없이) 한국 정부와 우리의 관계는 강하고 깊고 견고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한미관계에) 어떤 영향도 없을 것"이라고 단언했다.
미 정부는 특히 양국 간의 최대 현안인 사드배치와 관련해서도 이미 합의된 사안인 만큼 차질없이 추진하겠다는 의지를 드러내 왔다.
피터 쿡 국방부 대변인은 최근 브리핑에서 박 대통령의 향후 거취가 사드배치에 영향을 미치느냐는 질문에 "가능한 한 빨리 사드를 배치하려는 우리의 노력은 계속될 것"이라면서 "사드배치는 현재 진행 중이며 한미동맹은 그 계획을 계속 밀고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주한 미국대사관을 통해 한국 상황을 실시간으로 파악하는 미국 정부는 양국 간 공식 외교채널과 오는 13일 서울에서 열리는 한미일 북핵 6자회담 수석대표 회동 자리 등을 통해 미 정부의 이런 확고한 원칙을 재차 밝힐 것으로 예상된다.
이 같은 입장은 버락 오바마 현 정부는 물론 내년 1월 출범하는 도널드 트럼프 차기 행정부도 마찬가지인 것으로 알려졌다.
트럼프 정권 인수위위원회의 핵심 인사들은 그동안 한국 인사들과 만난 자리에서 한미동맹의 중요성과 더불어 대북공조 강화, 사드배치 등을 한목소리로 강조해 왔다.
트럼프 정부 초대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 내정자인 마이클 플린은 지난달 방미했던 조태용 청와대 국가안보실 1차장 등 한국 대표단을 만난 자리에서 한미동맹을 '핵심적 동맹'(vital alliance)이라고 표현하면서 동맹 기조를 앞으로도 계속 강화해 나갈 것임을 분명히 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최근 수정일 조회 수
816 이민 행정, 최악은 피했다 조선편집국 2016.12.12 1265
» 미국 "한미동맹-사드배치 입장 불변" 조선편집국 2016.12.09 1337
814 '지카 공포' 끝나지 않았다 file 조선편집국 2016.12.07 1315
813 카터 전 대통령 "트럼프 외교정책 경계" file 조선편집국 2016.11.29 1330
812 코트라 "미국 인프라 개발 주목하라" file 조선편집국 2016.11.29 1483
811 3분기 경제성장률 2년만에 최고 조선편집국 2016.11.29 907
810 OECD "내년이후 세계경제 개선" 조선편집국 2016.11.28 1024
809 오하이오주립대서 총격 조선편집국 2016.11.28 904
808 평창올림픽 미리 보세요 조선편집국 2016.11.25 885
807 스쿨버스 전복, 어린이 5명 사망 file 박언진기자 2016.11.22 923
806 대도시들 "불체자 보호하겠다 조선편집국 2016.11.15 897
805 트럼프 정권인수위 개편 조선편집국 2016.11.11 857
804 한인 불체자 16만명 추산 조선편집국 2016.11.04 1059
803 대선 일주일 남았다 조선편집국 2016.11.01 898
802 앞으로 민주당 후보만 대통령된다? file 김중열기자 2016.10.28 980
801 오바마케어 보험료 내년 25% 급등 조선편집국 2016.10.25 935
800 넘쳐나는 불체자에 수용시설 '급구' 조선편집국 2016.10.21 910
799 '힐러리 끝내기 vs 트럼프 대역전' 조선편집국 2016.10.19 860
798 삼성, 미국서 집단소송 당했다 조선편집국 2016.10.19 871
797 마지막 대선토론 19일 개최 조선편집국 2016.10.18 904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1 Next ›
/ 41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