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틀란타 조선일보

   



Content on this page requires a newer version of Adobe Flash Player.

Get Adobe Flash player

사회

"미지급된 전투수당, 해결하라"

by 김중열기자 posted Dec 19, 201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월남유공자회 정기모임 개최...한국총연 김성웅회장 강연

동남부 월남참전 국가유공자회(회장 김기래, 이하 월남유공자회)가 22차 정기모임을 지난 18일 둘루스 한식당에서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국민의례, 순국선열에 대한 묵념, 회장인사말, 내빈소개, 강연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이번 22차 정기모임은 세계월남전우 한국총연합회 김성웅 회장과 미주 월남참전유공전우 총연합회 한창욱 회장 등이 자리에 함께했다.
특히 김성웅 회장은 총연합회 차원의 중요사업에 대해 강연했다.
김회장은 "미주지역 월남유공자회가 활화산처럼 열성척으로 활동하는 것을 보고 놀랐다"고 인사말을 전하고 '월남전 전투수당 90% 배상청구'와 '국제수준에 준하는 참전 수당 승급예우' 등에 대해 강연했다.
김회장은 호주측 자료를 기준으로 한국군 전우들의 자료를 환산했다며 자세한 내역을 공개했다. 
그는 "월남참전 한국전우들은 월 20만원을 받는데, 비전투부대인 호주의 경우는 250만원을 받는다. 전투부대임을 고려하면, 한인전우들과는 26배의 차이가 있으며, 이는 심각한 불평등이다"라고 주장하고 "국가의 자립경제를 만들기 위해 월남참전이 이뤄졌는데, 한국정부가 국가발전의 주인공들에게 기준이하의 대우를 하고 있다"고 했다. 
김회장은 호주를 기준으로 국제수준에 준한 참전명예수당을 환산해 냈다. 이어 김회장은 국고로 환수된 월남 전투수당 90%과 국제수준에 준한 참전명예수당을 정부는 배상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에 따르면, 한국 국회도 미지급된 전투수당을 지급하라는 내용의 법안을 발의한 바 있다.
지난 6월과 9월에 각각 '월남전 참전군인의 전투근무급여금 지급에 대한 특별법안'(이언주 의원 대표발의)과 '월남전 참전군인의 전투근무 수당 미지급금 지급에 관한 특별법안(정동영 의원 대표발의)가 이어졌다. 특별 법안은 미국에서 지불했으나 참전 군인들에게 돌아가지 못한 ‘미지급 전투수당’과 한국 군인 보수법에 규정됐으나 미지급 된 전투근무수당에 대한 진상을 규명하자는 것을 골자로 하고 있다. 
이에 대해 김기래 회장은 "참전전우들의 답답함을 풀어주기 위해 강연해준 김성웅 회장에게 감사하다"고 전하고 "실제 집행까지는 쉽지는 않겠지만 모두가 힘을 모아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김성웅 회장은 미주 총연의 초청으로 미국을 방문해 워싱턴, 애틀랜타에서 강연했으며 이후 노스캐롤라이나 등에서 강연을 이어간다. 
미주총연 한창욱 회장은 “지난 특별발의안으로 미궁에 파묻혀 있던 미지급 전투수당 지급 문제가 공론화 됐다”면서 “이에 좀더 구체적으로 이 사실을 입증해 전우들에게 알리고자 김성웅 회장을 초청했다”고 덧붙였다. (문의=404-452-5257)



김중열기자  jykim@atlantachosun.com

사진_DSC01809.jpg
김성웅 회장이 강연하고 있다.

수정됨_IMG_0540.jpg
월남유공자회 회원들이 22차 정기모임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최근 수정일 조회 수
4474 “배달하기 귀찮아서…” file 박언진기자 2016.12.20 1589
4473 “약속대로 트럼프 찍었습니다” 박언진기자 2016.12.20 1116
4472 휴가계획, 페이스북에 올리지 마세요 file 박언진기자 2016.12.20 1227
4471 “숨겨진 영웅들은 한인사회의 자랑” file 김중열기자 2016.12.20 1237
4470 삼성, LG배터리 쓴다 김중열기자 2016.12.19 1142
4469 북동부 한파로 피해 잇따라 file 박언진기자 2016.12.19 1027
» "미지급된 전투수당, 해결하라" file 김중열기자 2016.12.20 1272
4467 “건강한 모습으로 고향 찾읍시다" file 김중열기자 2016.12.19 955
4466 뷰티협회, 장학금 1만1천불 수여 file 김중열기자 2016.12.19 764
4465 한인들의 이웃 사랑 전했다 file 김중열기자 2016.12.18 635
4464 I-75 고속도로, 급행차로 신설 file 김중열기자 2016.12.16 701
4463 둘루스에 대형 중국마트 오픈 file 김중열기자 2016.12.16 1238
4462 애틀랜타 만화경 file 박언진기자 2016.12.16 738
4461 미성년자에 술팔면 '큰코' 박언진기자 2016.12.16 742
4460 "1세대 경험과 2세대 지식을 함께" file 김중열기자 2016.12.16 962
4459 “선물은 어린이들을 흐뭇하게 합니다" file 김중열기자 2016.12.16 939
4458 '경찰 사칭' 스캠 다시 활개 박언진기자 2016.12.15 680
4457 엘리스 디캡 CEO '100%' 명예회복 file 박언진기자 2016.12.15 721
4456 “할머니, 이제 그만좀 하시지..” file 박언진기자 2016.12.15 982
4455 금리인상은 '양날의 검' 김중열기자 2016.12.15 718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224 Next ›
/ 224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