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틀란타 조선일보

   



Content on this page requires a newer version of Adobe Flash Player.

Get Adobe Flash player

연예.문화

황금같은 휴양지, 달로네가로 간다

by 박언진기자 posted Jun 03, 201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조지아 북부 골드박물관의 고향서 흥겨운 와인축제 개막

보통 골드러시는 서부에 있었던 것으로만 알려졌지만 19세기초 전국을 흥분의 도가니로 몰아넣은 골드러시의 원조는 바로 조지아주 북부의 달로네가이다. 달로네가는 체로키 인디언 말로 ‘노랗다’는 뜻을 가진 황금의 도시로서 애틀랜타에서 북쪽으로 한 시간 가량 달리면 만날 수 있는 가까운 곳에 있다. 달로네가의 주요 관광지인 금박물관(Gold Museum)은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월-토요일) 개장한다. 전직 광부였던 가이드의 설명이 일품으로서 금박물관 주소는 1 Public Sq Dahlonega, GA 30533이며 전화 706-864-2257로 문의할 수 있다. 입장 티켓은 3.5에서 5달러로 부담이 없다. 
그러나 금박물관을 둘러보고 북부 조지아 산악기슭에 소재한 골드러시 흔적만을 엿본다면 진정한 달로네가의 진수를 아직 경험해보지 못한 것이다. 사실 달로네가는 아름다운 포도밭과 포도주 양조장으로 유명한, '작은 이탈리아'로 불리기에 손색없는 맛과 멋의 도시이다. 럼킨카운티 일대의 영토와 기후는 조지아주에서 유럽과 프랑스 스타일의 포도주 전용 포도를 재배하기에 가장 안성맞춤이다. 달로네가에서 6월 한 달 동안 펼쳐지는 조지아 와인 축제의 진수를 경험하려면 우선 타운광장에 소재한 달로네가 센터에서 와인 트레일에 관한 지도를 펼쳐보도록 한다. 축제가 개최되는 양조장들의 방문을 1,2군데로 제한시키지 말고 주말 시간을 내서 찬찬히 조지아 북부 마을에서 펼쳐지는 와인 축제의 흥겨움에 빠져보는 것은 어떨까. 
우선 조지아 와인 컨트리 페스티벌은 세 자매 포도밭(Three Sisters Vineyards)에서 6월 한 달 동안 매주 토요일과 일요일마다 열린다. 특히 이 포도밭에서 보이는 3개 정상의 산봉오리로 인해 얻은 재미난 이름의 빈야드는 184에이커 규모로 자리잡고 있다. 문의=www.threesistersvineyards.com 울프 마운틴(Wolf Mountain) 와인야드&와이너리도 빠뜨릴 수 없다. 낭만 결혼식 장소로도 인기가 높으며 솜씨 좋은 요리사가 목일부터 일요일까지 제공하는 브런치, 빈야드 카티지에서의 하룻밤 숙박 등도 인기 옵션. 문의=www.wolfmountainvineyards.com 그 외에도 몬탤루스(Montaluce) 와이너리와 캐빈더 크릭(Cavender) 빈야드 등도 추천코스. 달로네가-럼킨카운티 방문객 센터 주소는 13.S Park St.Dahlonega이다. 문의=www.dahlonega.org   

박언진기자 ejpark@atlantachosun.com
달로네가 포도밭.JPG
달로네가의 한 아름다운 포도밭 풍경.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최근 수정일 조회 수
934 힐튼헤드, 9월에 더욱 즐겁다 file 박언진기자 2013.09.18 13648
933 힐튼헤드 비치의 가을 석양 '환상' file 박언진기자 2014.09.24 9114
932 흥겨운 국악 가락에 시름 잊었다 file 김언정기자 2014.02.03 6414
931 황금마을 달로네가, 붉은 산이 부른다 file 김언정기자 2015.11.04 3579
» 황금같은 휴양지, 달로네가로 간다 file 박언진기자 2014.06.04 5153
929 환상적인 캐논비치 석양, 꼭 한번 보세요 file 박언진기자 2015.09.02 4289
928 화폭에 아름다운 가을을 담았어요 file 조숙희기자 2014.10.21 4287
927 화제의 한국영화... '은밀하게 위대하게' 개봉 file 김언정기자 2013.07.10 10746
926 화기애애한 '연세인의 밤 ' file 김언정기자 2014.12.09 4104
925 홈리스 위한 연주회 기획 file 김언정기자 2015.02.17 3751
924 호수에 울려퍼지는 여름밤 세레나데 file 김언정기자 2014.07.23 4941
923 호남향우회 신명나는 설잔치 file 김언정기자 2015.02.16 4570
922 헬기 타고 맨해튼 하늘 누빈다 file 박언진기자 2013.12.18 5996
921 향그러운 가을장미가 부른다 file 김언정기자 2014.10.09 4654
920 행운과 희망의 일출 명소 '몬탁' file 김언정기자 2015.12.30 4458
919 행복한 봄꽃 축제에 초대합니다 file 박언진기자 2016.03.02 3242
918 행복한 둘루스 가을축제 오세요 file 박언진기자 2015.09.24 3617
917 행복한 '빛의 축제' 열린다 file 박언진기자 2015.11.16 3020
916 해라스 체로키 "스타벅스 즐기며 잭팟!" file 김언정기자 2015.08.19 4880
915 합창의 감동을 느껴보세요 조숙희기자 2013.10.25 5324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7 Next ›
/ 47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