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틀란타 조선일보

   





주필 칼럼
김상진
추천도서
최재휴
빛과 소금
박승로
생각의 숲
신윤일
믿으며 살며
심호섭
의학칼럼
김정범
CPA 코너
박영권
통통통칼럼
오흥수
경희한방의료
김덕진

독자기고 부시의 공동 성명을 보며

2008.08.08 10:49

편집실 조회 수:4683

신문발행일 2008-08-09 


||||  약 1개월 전 일이다. 아틀랜타의 원로목사 몇 분이 식사를 함께 나누게 되었다.
부시 대통령의 대북정책에 대한 것이 화제가 되었는데 모두 염려하는 말이 부시 대통령이 임기 중에 6자 회담 통해서 핵 문제가 어느 정도 해결되면 북한과
외교관계를 서두를 가능성이 보인다. 북한도 현재 미국과의 국교를 가지기를 바라고 있기 때문에 신속한 외교관계의 수립 가능성이 있다. 그런데  만일 미국이 북한의 핵 무기를 보유한 채,그리고 북한이 인권문제의 개선 없이 외교관계를 수립한다면 그것은 대한민국과 미국에 큰 재앙이 될 것이다 란 점을 매우 염려를 했다.
그런데 지난 6일 서울에서 미국의 부시 대통령이 이명박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하고 발표한 공동성명을 보고 우리는 안도의 숨을 내쉬며 크게 환영하게 되었다  이 공동성명에서  “ 양 정상은 북한이 비핵화 2단계 조치를 조속히 완료하고 비핵화 3단계 조치를 통해 모든 핵무기와 현존하는 핵 계획의 완전한 포기를 이행할 것을 촉구하였다. ------양 정상은 북한이 국제사회의 일원이 되어 한반도 및 동북아의 평화와 번영에 동참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갈 수 있음을 분명히 하고, 북한의 인권 상황 개선에 대한 의지를 재확인 하면서, 관계 정상화 과정에서 북한 내 인권 상황 개선의 의미 있는 진전이 이루어져야 한다는데 의견을 같이 하였다”

우리는 그간의 한미 정상화담의 공동성명을  여러 차례 들었으나  북한의 인권문제를 명시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중앙일보는 오늘 사설에서 “가장 큰 성과는 북한에 대한 단호한 입장을 두 정상이 일치된 목소리로 냈다는 점이다. 모든 핵무기와 핵프로그램의 포기를 촉구했다. 조지 W 부시 대통령은 ‘제대로 된 검증체계가 없으면 북한에 대한 테러지원국 제외가 여의치 않을 수도 있다’고 경고했다.--무엇보다 ‘북한과의 관계정상화 과정에선 북한 내 인권상황에 의미 있는 진전이 있어야 한다’는 합의가 주목된다. 북한의 반발에도 불구하고 핵 문제 해결과 인권은 별개라는 점을 두 정상이 분명히 한 것이기 때문이다” 라 했고 환영했다.
지난 수년간 재미 기독교인들은 KCC 라는 단체를 전 북미에 조직하여 북한의 인권개선 문제와 중국에 피난 온 북한 동포들에 대한 인권문제를  정부와 국회에 계속 진정도하고 호소도 해왔다. 미국의회는 2004년 북한 인권 관련 예산을 세우고 탈북자들의 미국 망명을 허용하는 법을 제정했다. 그런데 이번 두 대통령의 공동성명에서 북한의 인권개선이 북미 외교관계에 선행 조건임을 천명하여 미국의 입법부와 행정부가 모두 북한 인권의 큰 관심을 표명한 것은 지극히 다행한 일이다
이제 재미 교포들이 해야 할 중요한 과제는 차기 행정부도 이번 공동성명의 원칙을 변경하지 말고 계승해 나가도록 하는 일이다  차기 대통령은 공화당의  매케인 상원위원이나 민주당의  오바마 상원 위원 중 한 사람이 될 것이다.  그럼으로  우리는 어느 분이 대통령이 되던지 금번 공동성명에 천명된 북한의 핵무기의 완전 폐기와  인권개선이 북미 외교관계 수립에 선행조건이 되도록  호소해야 할 것이다  한국에서 100만 명이 떠드는 것 보다 우리 재미 미국시민  10명의 소리가  더 효과적이라는  사실을 우리는 명심해야 한다. 왜냐하면 우리는  투표권을 가지고 있기 때문이다

애틀랜타의 일부 원로 목사들과 몇 분의 기독교 기관의 지도자들이 이 일에 큰 관심을 가지고  벌써 여러 차례 회의를 가지고 이 과제를 연구해 왔으며  두 대선 후보에게 호소를 위해서 노력하고 있는 사실은 매우 고무적이고  다행한 일이라고 생각한다  우리 모두 힘을 합쳐서 두 대선 후보에게 이번 공동성명의 원칙을 이어 가도록 호소하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640 마포에 있는 빌딩 매각과 3형제의 미국 세금 chosun 2008.06.24 4689
» 부시의 공동 성명을 보며 편집실 2008.08.08 4683
1638 유권자 등록 캠페인을 하면서 편집실 2008.08.01 4674
1637 한인 은행의 생존 방정식 chosun 2008.06.23 4673
1636 그리스도 때문에, 사랑 때문에 편집실 2009.12.04 4654
1635 벽에 구멍뚫는 카핀터 비 편집실 2009.04.09 4644
1634 착한 양심 편집실 2009.06.19 4617
1633 익모초 편집실 2009.05.29 4607
1632 은혜위에 은혜 편집실 2009.12.28 4603
1631 불면증 편집실 2009.09.21 4600
1630 Good News & Great Joy chosun 2010.01.08 4598
1629 존 칼빈(John Calvin) 편집실 2009.10.30 4594
1628 어머니, 어머니 chosun 2008.05.07 4592
1627 유익을 주는 똥 조선편집 2016.11.04 4587
1626 촛불 시위대 chosun 2008.06.24 4585
1625 칠전팔기 - 재(再) 마케팅 편집실 2008.06.24 4575
1624 터마이트, 집 팔기전 꼭 확인을! 편집실 2009.04.16 4570
1623 벌레박사님, 알려 주세요! 편집실 2009.02.26 4547
1622 다윗왕과 대통령 chosun 2008.06.24 4544
1621 끝이 아름다워야… chosun 2008.05.07 453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