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틀란타 조선일보

   



Content on this page requires a newer version of Adobe Flash Player.

Get Adobe Flash player

내셔널

미국 "한미동맹-사드배치 입장 불변"

by 조선편집국 posted Dec 09, 201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대사관 통해 상황 실시간 파악…트럼프측도 같은 입장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탄핵 소추안이 9일 국회에서 압도적으로 가결되자, 미국 정부는 일단 변함없는 한미동맹을 강조하면서도 양국관계와 더불어 북한 핵문제, 한미일 3각 협력 등 주요 현안에 미칠 영향을 분석하는 등 사태 추이를 예의주시하고 있다.
미국 정부는 아직 공식적인 반응을 보이지 않고 있지만, 탄핵안 통과에 앞서 이미 한미동맹 불변,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사드) 한반도 배치 차질없이 추진 등의 기본 입장을 여러 차례 밝혀왔다.
한미동맹은 미국의 민주당 정권과 공화당 정권을 거치며 지속돼 왔고 한국의 서로 다른 정권에서도 마찬가지였듯이 앞으로도 계속될 것이라는 게 미국 정부 메시지의 핵심이다.
엘리자베스 트뤼도 국무부 대변인도 탄핵안 표결 당일인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관련 질문에 "이전에도 말했듯이 한미동맹은 굳건하다"면서 "(탄핵안 가결 여부와 관계없이) 한국 정부와 우리의 관계는 강하고 깊고 견고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한미관계에) 어떤 영향도 없을 것"이라고 단언했다.
미 정부는 특히 양국 간의 최대 현안인 사드배치와 관련해서도 이미 합의된 사안인 만큼 차질없이 추진하겠다는 의지를 드러내 왔다.
피터 쿡 국방부 대변인은 최근 브리핑에서 박 대통령의 향후 거취가 사드배치에 영향을 미치느냐는 질문에 "가능한 한 빨리 사드를 배치하려는 우리의 노력은 계속될 것"이라면서 "사드배치는 현재 진행 중이며 한미동맹은 그 계획을 계속 밀고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주한 미국대사관을 통해 한국 상황을 실시간으로 파악하는 미국 정부는 양국 간 공식 외교채널과 오는 13일 서울에서 열리는 한미일 북핵 6자회담 수석대표 회동 자리 등을 통해 미 정부의 이런 확고한 원칙을 재차 밝힐 것으로 예상된다.
이 같은 입장은 버락 오바마 현 정부는 물론 내년 1월 출범하는 도널드 트럼프 차기 행정부도 마찬가지인 것으로 알려졌다.
트럼프 정권 인수위위원회의 핵심 인사들은 그동안 한국 인사들과 만난 자리에서 한미동맹의 중요성과 더불어 대북공조 강화, 사드배치 등을 한목소리로 강조해 왔다.
트럼프 정부 초대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 내정자인 마이클 플린은 지난달 방미했던 조태용 청와대 국가안보실 1차장 등 한국 대표단을 만난 자리에서 한미동맹을 '핵심적 동맹'(vital alliance)이라고 표현하면서 동맹 기조를 앞으로도 계속 강화해 나갈 것임을 분명히 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최근 수정일 조회 수
15618 “멋진 콧수염과 흔쾌한 웃음 남기고..." file 김중열기자 2016.12.09 773
15617 애틀랜타 한인 차세대 '도약' file 김언정기자 2016.12.09 750
15616 K헤럴드 앨라배마-조지아 제54호 발행 file 김언정기자 2016.12.09 633
» 미국 "한미동맹-사드배치 입장 불변" 조선편집국 2016.12.09 1074
15614 조지아주, 영화산업에 ‘올인’ file 박언진기자 2016.12.09 764
15613 7만불 현상금 용의자 결국... file 박언진기자 2016.12.09 690
15612 애틀랜타 만화경 file 박언진기자 2016.12.09 661
15611 뉴스라인 조선편집국 2016.12.09 836
15610 [김언정기자의 Life-Saving English-35] "Pull a Rabbit Out of the Hat" file 김언정기자 2016.12.09 951
15609 "치주, 임플란트 맡겨주세요" file 김언정기자 2016.12.09 786
15608 귀넷 공립학교 "잘하고 있어요" 박언진기자 2016.12.09 755
15607 애틀랜타한인회 장학위원회 발족 file 김언정기자 2016.12.09 907
15606 영사관 "민원업무 차질 없다" 김언정기자 2016.12.09 766
15605 뉴스라인 조선편집국 2016.12.09 782
15604 조선게시판 김중열기자 2016.12.09 976
15603 "냉정 되찾을 때...국방-외교 공백 줄여야" 김언정기자 2016.12.09 647
15602 “한국, 불확실성의 시기 접어들었다” file 박언진기자 2016.12.09 609
15601 “지역사회 봉사에도 참여합니다” file 김중열기자 2016.12.09 722
15600 한미장학재단 "지난 25년을 회고합니다" file 김언정기자 2016.12.09 708
15599 Life Hacks to Help Reduce Stress file 조선편집국 2016.12.07 836
15598 Office Workers Dream of Opening Their Own Coffee Shop file 조선편집국 2016.12.07 828
15597 More Married Couples Live off Parents file 조선편집국 2016.12.07 840
15596 New York-Based Soprano to Make Debut in Korea file 조선편집국 2016.12.07 807
15595 Korea Slips in Int'l Education Test file 조선편집국 2016.12.07 886
15594 Record Number of Foreign Tourists Visit Korea file 조선편집국 2016.12.07 785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630 Next ›
/ 63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E Login